조회 수 618 추천 수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너는 기도할 때에 네 골방에 들어가 문을 닫고 은밀한 중에 계신 네 아버지께 기도하라 은밀한 중에 보시는 네 아버지께서 갚으시리라

 

프랑스의 유명한 설교자 오베르랑 목사님이 젊었을 때 눈 덮인 알자스 산에서 발을 잘못 디뎌 깊은 계곡으로 떨어져 오랫동안 정신을 잃었다가 의식을 회복해서 보니 어느 집 방 안에 누워 있었습니다.

지나가던 농부가 오베르랑 목사님을 발견하여 자기 집으로 데려와서는 그의 상처를 치료해 주고 따뜻한 방에 눕혀 놓았던 것입니다. 오베르랑 목사님이 깨어난 것을 본 농부는 근심스러운 얼굴로 "이제 정신이 드십니까?" 하고 물었습니다. 오베르랑 목사님은 너무 고마워서 농부에게 감사인사를 드리면서 말했습니다.  

"당신은 제 목숨을 살려주신 생명의 은인입니다. 당신의 이름은 무엇이며 이곳의 주소는 어떻게 됩니까? 이 은혜를 반드시 갚겠습니다."

그때 농부는 웃으면서 말했습니다.

"저도 한 가지 묻겠습니다. 당신은 예수님께서 비유로 말씀하신 선한 사마리아인의 이름과 주소를 알고 계십니까?"

우리는 남에게 베푸는 작은 일에 칭찬과 보답을 받으려는 마음이 있습니다. 그리고 남들이 알아주기를 은근히 기대 합니다. 오늘의 말씀에 보면 예수님께서 ‘은밀한 중에 보시는 네 아버지께서 갚으시리라’ 하셨습니다. 이 말씀처럼 예수님은 우리의 모든 것을 다 알고 계시고 보고 계십니다.

이제부터 우리는 이 말씀을 믿고 오른손이 하는 일을 왼손이 모르게 선을 행하는 삶이 되시기 바랍니다. 축복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255 고린도후서 9장 5절 1 894 1 2018.05.16
254 요한복음 13장 15절 1 664 1 2018.05.15
253 이사야 43장 1절 1 636 1 2018.05.11
252 요한복음 17장 10절 1 554 1 2018.05.10
251 마태복음 4장 3절 1 621 3 2018.05.04
» 마태복음 6장 26절 1 618 2 2018.05.03
249 전도서 3장 1절 1 257 2 2018.05.02
248 욥기 22장 28절 1 273 1 2018.05.01
247 시편 119편 165절 2 265 2 2018.04.30
246 디모데후서 4장 2절 1 232 2 2018.04.27
245 여호수아 1장 5절 1 262 1 2018.04.26
244 고전15:3~4 1 236 1 2018.04.25
243 열왕기상 11장 13절 1 205 1 2018.04.24
242 히브리서 11장 1절 1 889 1 2018.04.23
241 잠언 3장 1~2절 1 338 1 2018.04.19
240 고린도후서 11장 14절 2 306 1 2018.04.19
239 마태복음 9장 24절 1 256 1 2018.04.17
238 민수기 11장 1~2절 1 263 1 2018.04.16
237 히브리서 11장 23절 1 342 0 2018.04.16
236 요한일서 1장 5절 1 344 1 2018.04.1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