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앵커]

아마추어 교인들이 매년 복음의 메시지를 담은 뮤지컬 공연을 열고 예수님의 사랑을 소외이웃들과 나누는 교회가 있습니다.  

이사라 기잡니다.  

[기자] 

경기도 일산시에 위치한 헤븐포인트교회는 14년 동안 매년 뮤지컬 비전문가인 교인들이 준비한 공연을 무대에 올려 문화 선교에 힘쓰고 있습니다.  

 


뮤지컬을 통해 누구에게나 쉽게 복음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섭니다.

[인터뷰] 하만복 목사 / 헤븐포인트교회 
"하나님의 말씀을 문화에 옷을 입혀서 그들에게 접근해가면 아무래도 그들이 조금 더 쉽게 예수를 영접할 수 있고 복음을 접할 수 있기 때문에 그래서 오는 모든 사람들이 예수님을 만나는 ..."

아마추어인 교인 150여명이 네 달 동안 연습 끝에 드디어 선보이는 공연은 예수의 생애를 창작 뮤지컬로 만든 <하늘이여, 땅이여> 

공연을 위해 교인들은 뮤지컬 연기는 물론이고 메이크업 분장부터 음향, 조명, 연주 등을 담당합니다.  

[인터뷰] 지해은 청년 / 헤븐포인트교회 
"지금 8년째 뮤지컬 참여하고 있는데 왜 하기 시작 했다기보다는 그냥 제가 하나님을 만나고 받은 은혜가 많다보니깐..."  

[인터뷰] 우신애 권사 / 헤븐포인트교회 
"저희가 밤 늦은 시간까지 연습이 많고요. 한 교회 교우들이다 보니깐 함께 연합해서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것 같아요." 

교회는 공연예매전문사이트를 통해 일반인 관객에게 티켓을 판매하고 공연 수익금은 한국홀트아동복지회와 한국컴패션, 광주교도소의 소외 이웃들을을 위해 사용합니다. 

또 지역 사회의 장애인과 노인들에게는 입장료를 받지 않는 무료 공연을 따로 열고 뮤지컬을 통해 복음을 전하고 있습니다.  

문화 선교에 헌신하는 교인들을 통해 예수의 사랑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CBS 뉴스 이사라입니다.  

[영상 취재 채성수 영상 편집 이나희]